본문 바로가기

코스모스

//텃밭정원// 가을 끝자락 텃밭정원의 꽃들 꽃향유, 황화꼬스모스,코스모스,다알리아,장미,라임라이트,백일홍,산부추꽃,구절초 2019년 10월 12일 토요일 텃밭정원 토요일아침 늦잠 자고 일어나 모처럼 텃밭정원에 나가 가을 막바지의 꽃들을 담아보았습니다. 대채로 초봄부터 여름까지는 그런대로 부지런 떨며 텃밭정원을 관리하는데 지속적인 장마나 태풍으로 소홀하게 되어서 텃밭정원은 엉망인 수준입니다. 꽃향유가 소담스럽게 피웠네요.일부러 씨뿌리지 않아도 어디에서 씨앗이 날아왔는지 올해 무더기로 자리잡고 피웠습니다. 사실은 잡초제거할때 뽑지 않고 관리했지요. 그런대로 이삐네요 황화코스모스 일부러 씨앗을 파종했는데 적심하는 거를 안해줘서 키가 장다리가 되어버렸어요. 옆으로 쓰러저도 꽃들을 마구 피워주니 그래도 이뻐요. 뒤늦게 한줄기 라임라이트가 꽃을 피워주고 맨드라미도 빨간색으로 정원에 촛불을 밝혀주는 꽃 너무 흔해 제대로 사랑스런 눈길 .. 더보기
//텃밭정원// 씨뿌리지 않아도 저절로 피고지는 꽃들 언제부턴가는 일년생꽃들이 내 텃밭정원에서 저절로 피고 지는 것을 당연하게 한다.즉 별로 환영 받지 못하거나 퇴출위기에 놓인 꽃들인 것이지. 꽃들의 세계나 인간의 세계나 자세히 들여다 보면 비슷비슷하다. 쓸모 없거나 능력이 안되면 팽당하는거는 도낀개낀인거 같다. 그럼 스스로 진화해서 이 험난한 세상을 살아내야되지 안겠나? 봉숭아꽃 여름부터 가을까지 계속해서 꽃을 보여주고 씨앗도 여물어 어딘가로 휭날아가서 숨어 있겠지 손대면 톡하고 터지는 봉숭아씨는 멀리 날아가기위해 씨방이 진화 한거지~~~그래서 씨앗을 따로 갈무리 안해도 어딘서가 또 꽃을 피우기 위해 잠자고 있겠지. 채송화꽃 이곳도 특별한 관리도 없이 해마다 피고진다.씨앗이 아주 미세하여 받을 여력도 없이 언제 생겼다가 떨어졌는지도 잘 모른다 분꽃,코스모.. 더보기
//텃밭정원//코스모스는 왜 가을 꽃일까요? 슬며시 불면이 찾아와 이름모를 풀벌레 소리 요란한 그런날들이 시작되면 코스모스가 피는 가을이 온거지요 어디론가 훌쩍 떠나고 싶어 무작정 길을 떠나 저 먼 기억의 강가에 다 달으면 강기슭에 코스모스가 흐드러지게 피어 있겠지요 어느 시인은 “가을 햇살과 함게 춤을 추고 있는 저 신들린 미친년 “ 이라 했는데 그 반어적 표현이 기발하죠? 오늘은 코스모스꽃에 대해 알아볼께요 코스모스는 왜 가을에 필까요? 가을꽃이라서 가을에 필까요? 왜냐하면 코스모스 씨앗은 섭씨 25도 정도에서 발아를 하는데 요즘 이상 기온으로 따뜻하다 못해 더운 봄날이 지속되면 승질머리 급한 애들은 발아를하고 50일 정도의 성장기를 거치면 꽃이 피는거지요. 보통은 한여름이면 씨앗이 발아가 잘되고 50일정도의 성장기를 거치니 구시월에 꽃이 피니.. 더보기